초록

전 세계적으로 지구온난화에 의한 기후변화가 발생하고 있으며, 이러한 기후변화는 물관리 취약성을 증가시킬 전망이다. 지구온난화에 의한 기온 상승은 용수수요 증대 및 증발산량 증가로 연강수량 변동을 초래하고, 극단적인 호우, 소우 발생, 해수면 상승으로 염수가 유입되는 등 수자원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기후변화 영향으로 우리나라 미래의 강수량 및 유출량의 계절적 패턴 변화가 심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으며, 일부 지역에서는 물 부족이 예상된다. 우리나라의 국토는 작지만 기온, 강수량 등 기후노출이 지역적으로 편차가 크다. 그리고 광역상수도의 공급을 받지 못하는 지역, 4대강에 취수원이 없는 지역 등에서는 가뭄 대응능력이 상대적으로 취약하다. 지역별로 기후변화 영향과 가뭄 대응능력이 다르므로 가뭄 취약성을 고려한 차별적인 가뭄 정책 마련이 요구되어지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이 연구는 시의적절하게 기후변화에 따른 국토의 가뭄 취약성을 분석하여 지역별 특성을 고려한 정책방안을 제시하였다. 기후변화에 따른 국토의 가뭄 취약성 평가방법을 정립하고, 전국 시군구 지자체에 대한 가뭄 취약성 평가를 수행하였다. 지역별 가뭄 취약성을 고려한 맞춤형 정책방안을 제시함으로써 여건이 서로 다른 지자체에서 선택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하였다.
현재 수행되고 있는 대부분의 가뭄 취약성 분석은 기후변화 영향을 고려하는 것이 미흡하고 단지 국토의 물리적인 취약성과 시설 취약성 중심으로 분석되고 있는데, 이 연구는 가뭄에 대한 기후노출을 현재 상태와 미래까지 고려하였다는 것이 큰 특징이다. 또한, 이 연구는 국내의 단편적, 시설물 중심의 대책, 지자체 단위의 대책 등의 한계를 극복하고 기후변화로 인해 가뭄피해지역이 광범위해지는 것에 종합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도시 및 유역차원의 대응방안을 제시하였다.
기존의 기후변화에 따른 수자원 영향 중심의 연구에서 기후변화에 따른 가뭄취약성을 분석하고, 국토도시분야의 공간계획적 접근을 시도한 이 연구의 새로운 연구방향은 관련 분야 연구를 촉진하고 선도할 수 있을 것이다. 이 연구의 결과와 다양한 정책방안은 중앙부처 및 지자체에서 기후변화 영향을 고려한 가뭄 대응 정책 수립과 관련 법률, 지침 개선에 활용될 수 있을 것이다.
그동안 이 연구의 연구책임자로 참여한 심우배 연구위원을 비롯하여 연구수행에 최선을 다한 연구진의 노고를 치하한다. 그리고 연구수행 과정에서 좋은 의견을 제시하고 적극적으로 협조해 준 자문위원 및 연구심의회 위원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